NOTICE 

2001년 9월 11일
아침부터 총든 군인들에게 회사에서 쫒겨나던 날이었던가? 멍청한 부시가 내눈에 처음 들어온게...
전쟁이라도 난듯 아내 회사로 가서 가족 상봉을 하고 집에가서 처음 튼 티비에서 나오던 부시의 멍한 얼굴이 결국 내 인생도 바꿀줄이야 그 땐 몰랐다.

몇년이 지나서도 9.11으로 숨가쁘게 몰아 치며 미국만이 아니라 전세계를 광풍으로 몰아넣던 어느날 부시가 아주 엉뚱한 말로 나를 찾아 왔다.

"화성에 사람을 보내자!"

이게 나와 무슨 상관이었냐구?
달에 겨우 갈만한 돈을 주고 화성에 사람을 보내자니 할수 있는건?
맞다.  "기계야 없으면 못가지만 소프트웨어야 우리 다 가지고 있자너" 라고 위에서 누가(공화당이라고 말하긴 싫다^^) 소리 치기 시작 한거다.
소프트 웨어 없으면 못가는데요 겨우 설득하니 그러면 소프트 웨어 만드는 넘들 말구 연구 하는 넘들은 뭔데 하구 어느날 공문이 내려 왔다.
우씨 닷컴이 미쳐 날뛸때도 조용히 자리 지켰구만.
결국 구글로 야후로 우리팀은 다 찟어 졌다.

민주당이 이겼다는 오늘...
결과는 그렇다구치구 왠지 마음 한켠이 허전하네.


 이전  1···31323334353637   다음 

web counter fotowall :: ncloud RSS Feeds today : 0   yesterday : 0
total : 114,945